한국당, "美, 이제 주한미군 변수로 간주… 심각한 문제"
강효상 "文 정부, 배넌 수석 경질로 안심해선 안 돼… 한·미동맹 근간 흔들리는 신호"
자유한국당이 문재인 정부에 "지금의 엄중한 안보위기를 직시해야한다"며 "한·미 동맹을 흔드는 위험한 말거래 들이 현실화되지 않도록 외교적 총력을 다해주길…
UFG 맞춰 美대북작전 최고지휘관 3인 방한…대북경고
해리스 美태평양 사령관 “北공격, 언제든지 대응”
21일 한미 연례연합훈련 ‘을지프리덤가디언(UFG)’이 시작됐다. 이번 UFG 훈련에는 주한미군 참가자 총원이 줄었지만 증원 병력이 500명 늘고, 미군의 대북작…
"학력·학점 가리고 뽑으면 취업은 용모-언변으로?"
정부가 도입 압박하는 블라인드 채용, 취준생·기업도 꺼리는 이유
“직무능력 중심으로 인재를 뽑겠다는 것이 블라인드 채용의 핵심입니다. 다만 중·고등학생 때부터 착실하게 준비해서 명문대에 진학한 학생들은 기업에서 말하…
'모델계 대부' 이재연 회장, 폐선암으로 별세
향년 71세.. 삼성서울병원에 빈소 마련
모델계의 대부, 이재연 모델라인 회장이 21일 오전 숙환으로 세상을 떠난 것으로 전해졌다. 故 이재연 회장 측은 뉴데일리와의 통화에서 "회장님께서 오늘 새벽, 향…
생각하는 세상



뉴데일리서비스
이승만포럼 장소 변경 지도보기 창 닫기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이승만포럼 개최 장소 변경 안내, 프란치스코 교육회관 220호(2층), 서대문역 5번 출구에서 경향신문사 방면으로 5분, 시청역 1번, 12번 출구(덕수궁방면)에서 덕수궁길을 따라 15분, 시내버스 (서울역사박물관 앞 하차)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창 닫기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